한인 교수가 만든 주유소정보시스템에 미국인들 환호

5일 미국 허핑턴포스트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미국 뉴저지 럿거스대학의 임완수(46) 교수는 2006년 지역사회 사용자가 함께 만드는 참여형 매플러(지도 위에 특정 위치를 표시하는 시스템) ‘주유소 정보시스템(GIS)’을 제작했다. 이 시스템은 뉴욕시와 뉴저지주, 펜실베이니아, 필라델피아, 코네티컷 주 등 미국 북동부 지역에서 영업 중인 주유소 수백 군데를 표시해 준다. 주유소 위치 뿐만 아니라 주소와 연락처, 대기시간까지 나타난다. 소비자들은 빨강, 노랑, 파랑 색깔로 주유소 이용 가능 여부를 편리하게 알 수 있다.
이 시스템은 특히 최근 허리케인이 미국 북동부지역을 강타하면서 빛을 발했다. 기름을 넣기 위해 폐허가 된 도시에서 주유소를 찾아 헤매던 주민들이 이 시스템을 통해 손쉽게 주유소를 찾을 수 있었던 것이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2/11/06/2012110602620.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