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동네 범죄 안전지도’ 주민들이 직접 만든다.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우리 동네 범죄 안전지도’를 경찰이 아닌 지역 주민들이 직접 만든다.

강원지방경찰청(청장 김호윤)은 불안한 귀갓길이나 노인 교통사고 위험지역 등의 문제점을 주민들이 직접 수집해 지도로 만들어 공유하는 ‘커뮤니티 매핑(Community Mapping)’을 전국에서 처음으로 도입한다고 29일 밝혔다.

커뮤니티 매핑은 지역 주민이 함께 참여하는 지도 만들기를 통해 범죄와 안전 등 지역 사회의 문제점을 제시하고 공유하는 협력 모델로 최근 주목받고 있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4/07/29/0200000000AKR20140729096300062.HTML?from=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