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벽없는 올림픽…‘턱들을 깨자’